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前 배구 국가대표 이다영, 루마니아로 이적할 듯

기사승인 2022.05.20  16:14:08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지난해 10월 16일 그리스 리그 PAOK 테살로니키 구단에 합류하기 위해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에서 출국장으로 이동하는 이재영-이다영(오른쪽) 쌍둥이 자매 / 연합뉴스)

[데일리스포츠한국 우봉철 기자] 전 여자배구 국가대표 세터 이다영이 새 팀으로 이적할 것으로 보인다.

그리스 프로배구팀 PAOK 테살로니키는 20일(한국시간) 공식 SNS를 통해 "올 시즌 헌시한 이다영에게 감사를 표한다"라며 공식적으로 계약 종료를 알렸다.

흥국생명에서 뛰던 이다영은 지난해 2월 학창 시절 폭력 가해 폭로가 나와 논란에 휘말렸다. 이후 쌍둥이 언니 이재영과 함께 한국을 떠나 PAOK에 새 둥지를 틀었다.

이재영은 시즌 중 왼쪽 무릎 부상으로 귀국했지만, 이다영은 그리스에 남아 시즌을 온전히 마쳤다. 

현재 이다영의 다음 행선지로는 루마니아가 유력한 것으로 전해졌다. 루마니아 매체 프로스포르트는 지난달 28일 "루마니아 클럽인 라피드 부쿠레슈티가 이다영과 제니퍼 크로스(캐나다)를 영입하기 위해 노력 중"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우봉철 기자 wbcmail@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우봉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