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전남, '타겟형 공격수' 알렉스 장착

기사승인 2021.02.21  14:39:44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전남 드래곤즈 유니폼을 입은 알렉스 / 전남 드래곤즈)

[데일리스포츠한국 우봉철 인턴기자] 전남 드래곤즈가 외국인 공격수 알렉스를 영입했다.

지난 19일 프로축구 K리그2 전남 드래곤즈는 브라질 태생 공격수 알렉스를 영입했다고 알렸다. 알렉스는 만 18세 나이로 일본 J리그에 진출하는 등 아시아 무대와 인연이 깊다.

브라질과 일본 무대를 오가며 선수 생활을 한 알렉스는 지난 2019년 중국 갑급리그 상하이 선신으로 이적했다. 상하이 선신에서 준수한 활약을 펼쳤으나, 2020년 초 모기업 파산 및 임금 체불 등 재정 문제로 구단이 해체됐다.

현재 자가격리를 마치고 팀에 합류한 알렉스는 "지난 시즌 경기들을 보며 감독님이 팀 플레이를 중요시 한다는 걸 알 수 있었다. 내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고, 많은 공격포인트를 기록해 팀에 도움 되는 선수가 되고 싶다"라고 밝혔다.

187cm 신장의 알렉스는 타겟형 공격수로 볼 관리가 뛰어나 팀 득점력을 높이는데 도움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양발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으며, 공간을 찾아 들어가는 움직임도 좋은 것으로 알려졌다. 윙포워드 역할을 소화할 수 있는 것도 강점이다.

한편 알렉스는 여러 일본 클럽과 중국 상하이 선신에서 활약하는 등 동아시아 무대를 충분히 경험했기에, 한국 적응에 문제가 없다고 자신했다.

우봉철 인턴기자 wbcmail@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우봉철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