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목포시↔전남교육청, 전남 초중고생 역사 현장 교육 위해 ‘맞손’

기사승인 2021.01.20  23:53:00

공유
default_news_ad2

-  목포 근대역사문화 현장체험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과거 통해 미래 설계 디딤돌 역할 기대

전남 초중고생들이, 목포에서 역사 현장 교육을 위해 목포시와 전남교육청이 업무협약을 했다. (사진좌 장석웅 전라남도교육감, 우 김종식 목포시장)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지우 기자] 목포시청과 전남교육청이 전남 초중고학생들의 역사현장교육을 위해 손을 잡았다. 

김종식 목포시장과 장석웅 전라남도교육감은 지난 20일 목포시청 상황실에서  전남권 학생들의 근대역사문화 현장체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목포시가 보유한 일제강점기 근대역사문화유산을 전남권 초중고등학생들의 현장체험 학습 장소로 활용하고, 과거를 통해 미래를 설계하는 디딤돌 역할을 하자는 뜻에서 추진됐다.

목포시와 전라남도교육청은 교육활동에 필요한 인적ㆍ물적자원 활용, 각종 사업 기획ㆍ운영에 필요한 정보공유 및 홍보, 학생 현장체험학습에 필요한 사항 적극 협력, 현장체험학습 활성화를 위한 자료개발, 프로그램 활동 지원협력 등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목포시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전남의 학생들에게 근대역사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4대 관광거점도시, 예비문화도시, 맛의 도시 등 목포의 다양한 매력을 알리는 기회를 마련했다.

김종식 목포시장은 “목포 근대문화유산은 학생들이 과거를 통해 미래를 설계할 수 있는 충분한 교육적 가치가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많은 학생들이 목포의 역사ㆍ문화적 가치를 인식하고 전남의 미래를 이끌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문화재청은 근대건축자산, 근대시기의 도시계획시설 등 근대문화유산 보존을 위해 목포시 만호동ㆍ유달동 일대 근대역사문화공간을 전국 최초로 공간(면) 단위 문화재로 지정했다.
 

최지우 기자 tm0153@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