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목포, 27일 33번, 34번 코로나19 확진 확진자 발생

기사승인 2020.11.27  21:47:15

공유
default_news_ad2

- 전대병원발 자가해제 전 2차 검사서 양성판정…수능 앞두고 방역 강화 방침

27일 목포에 전남대학교 병원발 코로나19확진자가 2명 발생했다. 이들은 자가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은  방역대책에 대해  비대면 브리핑을 하고 있는 김종식 시장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지우 기자] 27일 목포시에서 자가격리 대상자가 2명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목포 33번(전남 396번)과 34번(전남 398번)이다.

목포33번 환자는 전남대 병원에서 입원 치료 중 광주 559번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으며, 목포 34번 환자는 33번 환자의 배우자다.

이번 확진자는 16일 자가격리 대상으로 통보 받고 1차 진단검사 결과 음성 판정 후 격리상태를 유지했다.

지난 27일 격리 해제 전 2~3차 검사에서 양성판정 받았으며 이동 동선 및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33번째 확진자는 나주생활치료시설로 이송했으며 34번째 확진자는 입원병상 지정시 신속 이송 예정이다.

시는 지난 30번, 31번 확진자에 이어 자가격리 중 확진되는 사례가 지속 발생되는 만큼 자가격리자 관리를 강화할 방침이다. -

또한, 지금은 전국적으로 다양한 감염경로를 통해 활동성이 강한 젊은 연령층을 대상으로 코로나가 확산되는 경향을 보이고 있어 외출을 자제해 사람간의 만남을 최소화해야 한다고 거듭 당부했다.

김종식 목포시장은 “전국적으로 코로나19가 확산되고 있어 지금은 언제 어디서든 코로나에 감염될 수 있는 상황이다. 코로나 전파를 차단하기 위해 마스크 착용은 물론 사람간의 접촉을 줄이고, 의심증상 발생 시 지체없이 진단검사를 받아야 한다.” 며 “수능을 앞둔 상황에서 시민 모두 방역에 적극 협조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최지우 기자 dshankook@daum.net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