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전남도․LH․강진군, 귀농산어촌 위한 공공임대주택 조성 ‘맞손’

기사승인 2020.11.27  00:24:42

공유
default_news_ad2

- 26일 협약 체결, 60억 투입…강진 대구면 청자촌에 20세대 조성, 새로운 활력 기대

전라남도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 강진군이 손잡고, 귀농산어촌민들의 주거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공공임대주택 조성 업무협약 을 체결했다.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지우 기자] 전라남도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 강진군이 26일 농업·농촌 발전과 귀농산어촌 유치 확대를 위한 ‘전라남도 농촌사업 실행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전남도청에서 가진 협약식에서 송상락 전라남도 행정부지사와 오영오 한국토지주택공사 광주전남본부장, 이승옥 강진군수가 참석했다.

세 기관은 손을 맞잡고, 앞으로 농촌지역 공공 임대주택을 조성해 귀농산어촌 주거 문제 해결 등 전남 농촌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게 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전라남도와 한국토지주택공사, 강진군은 내년 시범사업으로 강진 대구면 청자촌 일원에 귀농산어촌 주거지 및 농지 문제를 동시 해결할 수 있는 귀농산어촌 공공임대주택 20세대를 조성하게 된다.

사업비는 전남도 6억, 한국토지주택공사 42억, 강진군 12억 등 총 60억 원이 투입된다.

귀농산어촌 공공임대 주택 조성사업은 한국토지주택공사 농촌사업의 일환이다. 농촌사업은 농촌지역 마을정비형 공공주택, 행복주택 등 주거와 생활 SOC, 일자리를 연계한 사업추진으로 지역의 균형발전을 유도하기 위한 사업이다.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인구사회 구조와 기술경제 환경 변화에 대응해 공공주택, 도시재생 등 국민의 삶터와 일터를 만드는데 선도적인 역할을 해온 대표기관이다.

전라남도는 귀농산어촌 공공 임대 주택 조성 사업을 한국토지주택공사와 공동협약 사업으로 추진, 시군 공모를 통해 단계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송상락 전라남도 행정부지사는 “이번 추진될 농촌사업이 귀농산어촌인의 안정적인 정착에 기여하고, 농어촌 인구감소 및 노동력 문제 해결에 ‘마중물’ 역할을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지우 기자 dshankook@daum.net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