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ND만 보임 : 특정 기자 기사면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편스토랑’ 이유리 류수영, 한때 키스했던 사이(ft. 전부인 전남편)

기사승인 2020.10.29  12:01:07

공유
default_news_ad2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은미 기자]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유리와 류수영이 재회했다.

10월 30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1주년 특집 ‘라면 전쟁’이 이어진다. 특히 이번 방송부터는 ‘편스토랑’의 마스코트 이유리가 컴백하는 것으로 알려져 시청자들의 큰 관심과 기대가 집중되고 있다.

이유리의 컴백과 함께 궁금증이 쏠리는 것은 이유리와 류수영의 만남. 두 사람은 2017년 방송돼 전국민적 사랑을 받은 KBS 2TV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에서 부부로 등장, 아찔한 로맨스와 환상의 연기 호흡을 자랑했던 사이이기 때문. 당시 극 중 두 사람을 두고 ‘호두&까기’ 커플이라는 애칭이 생겼을 정도다. 그런 두 사람이 ‘편스토랑’에서 재회해 어떤 케미를 보여줄지 기대된다.

이날 이유리는 등장하자마자 류수영에게 반갑게 인사를 건넸다고 한다. 류수영 역시 “오랜만이네”라며 반가워했다고. 그러나 반가운 마음이 과했던 것일까. 두 사람의 인사 중 누구도 예상하지 못했던 충돌사고까지 발생했다는 전언이다.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 두 사람의 인사가 궁금증을 더한다. 이어 ‘아버지가 이상해’ 속 두 사람의 아찔한 키스신 자료 화면이 등장했다고. 이유리와 류수영은 서로를 “전 남편”, “전 부인”이라 부르며 변함없는 환상의 케미를 자랑했다는 전언이다.

그러나 공과 사는 명확히 구분하는 두 사람이었다. 최근 베이킹까지 섭렵, 빵 만드는 재미에 푹 빠져있다는 이유리가 “류수영도 베이킹 잘한다고 들었다. 나와 캐릭터가 겹치는 거 아니냐”라고 말한 것. 류수영도 “이유리가 옆에 있으니 왠지 든든하다”고 하다가도 친한 사이인 이유리의 우승을 위해 우승을 양보해도 괜찮냐는 질문에 “그럴 마음은 없다”고 단박 거절해 아웅다웅하는 두 사람의 케미에 웃음이 터졌다는 후문.

드라마에서 꿀케미를 보여줬던 이유리와 류수영. 호두&까기 커플이 오랜만에 재회해 선보인 웃음만발 승부욕은 10월 30일 금요일 밤 9시 40분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1주년 특집에서 공개된다.

사진제공 =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은미 기자 dshankook@daum.net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은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