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라이프치히 나겔스만 감독 "황희찬, 발전 가능성 높고 똑 부러지는 선수"

기사승인 2020.09.25  22:31:17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연합뉴스)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상민 기자] 독일 분데스리가 라이프치히 율리안 나겔스만 감독이 황희찬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동시에 반드시 팀에 필요한 선수라고 언급했다.

나겔스만 감독은 지난 18일(현지시간) 라이프치히 구단과 인터뷰를 통해 황희찬 효과를 직접 설명했다. 황희찬은 이번 여름 이적 시장을 통해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 잘츠부르크를 떠나 독일 분데스리가 라이프치히의 일원이 됐다. 뉘른베르크(2부)와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1라운드에서 라이프치히 데뷔전을 치렀고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3-0 승리를 이끌었다.

나겔스만은 “황희찬은 발전 가능성이 높은 선수”라며 “매우 빠르고 침투력 있는 선수다. 또 양발은 물론 상대적으로 크지 않은 신장에 비해 헤딩의 골 결정력도 훌륭하다. 정말 똑 부러지는 선수“라고 칭찬했다.

 

다음은 나겔스만 감독의 일문일답.

Q. 황희찬을 어떻게 RB라이프치히로 영입할 수 있었나?

A. 황희찬의 경우 지난 시즌 RB라이프치히 경기를 여러 번 보면서 우리 팀 경기 방식에 호감을 느낀 것으로 보인다. 모두 아시다시피 황희찬은 우리 팀에서 여러 방면으로 발전할 가능성이 높다. 프리롤로 다양한 포지션을 경험하며 분데스리가 출전 시간을 늘릴 기회가 많을 것이고, 챔피언스리그와 DFB-포칼컵에 활약할 기회도 있다. RB라이프치히는 젊고 유망한 선수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매일 발전하고자 노력하는 팀으로, 황희찬과 잘 맞아 떨어졌다고 생각한다.

Q. 황희찬의 능력과 자질 중 가장 높게 평가하는 것은?

A. 현재 리그에서 저희 팀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스피드다. 아무래도 상대 팀 대부분이 수비에 초점을 맞추다 보니 1:1 대치 상황에 능숙한 선수들이 필요하기도 하다. 또 팀 미드필더가 빈 공간을 파악하고 패스할 때, 빠르게 침투해 공격으로 이어나갈 선수가 필요하다다. 황희찬은 최대 스피드가 35km/h에 이르는 매우 빠르고 침투력 있는 선수다. 또 양발은 물론 상대적으로 크지 않은 신장에 비해 헤딩의 골 결정력도 훌륭하다. 게다가 공격적인 침투로 상대 팀을 압박하고 페널티 킥 기회를 얻어내는 똑 부러지는 선수다.

Q. 매일 함께 훈련하시는 것은 어떤가?

A. 아주 좋다. 황희찬은 매일 발전하기 위해 노력하는 선수다. 감독의 말에 주의를 기울이는 편이고, 훈련이나 출전 도중 먼저 조언을 구하기도 한다. 코치 받은 내용을 직접 경기에 접목시키기도 한다. 함께 하기 정말 좋은 선수다. 항상 발전하고자 노력하는 선수들을 좋아하는데, 희찬 선수가 딱 그런 선수다.

Q. 황희찬이 지난 독일컵 뉘른베르크전에서 크게 활약했는데, 소감이 어떤가?

A. 아주 만족스러웠다. 새로운 선수를 선 라인업에 넣은 것 자체가 큰 의의를 가진다. 특히 선수 포지션이 골이나 어시스트를 만들어 낼 수 있는 공격수일 경우 더더욱 그렇다. 좋은 시작이었고 선수 스스로 자신감 상승에도 도움이 된 경기였다. 완벽한 시즌의 시작이었고 팀 구성원 모두가 아주 만족스러워 했다. 이번 시즌에서 목표했던 20골을 달성하면 좋겠지만 15골도 충분한 것 같다.

이상민 기자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