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코로나 속에 피어난 지역 미술의 향연”

기사승인 2020.08.05  15:49:04

공유
default_news_ad2

- 제17회 옥천 미술협회 정기전 오는 9일까지 개최

제17회 옥천 미술협회 정기전이 열리고 있는 옥천전통문화체험관 전시동(관성동)

[데일리스포츠한국 이기운 기자] 제17회 옥천 미술협회 정기전이 지난 3일부터 오는 9일까지 옥천전통문화체험관 전시동(관성동)에서 열린다.

옥천미술협회 정기전은 사단법인 한국미술협회 옥천지부 소속 예술가들의 미술작품 전시를 통해 다양한 작품세계를 감상할 수 있는 전시회이다.

금년에는 회장 이미자의 ‘봄날 4(압화)’를 비롯한 총 45점의 회화, 서각, 공예, 도예 등을 선보이고 있다.

당초 코로나로 인해 이번 전시회 개최가 불투명하였으나 회원들의 높은 창작 열의와 새롭게 개관된 전통문화체험관에서 열리는 대표적인 전시회라는 의미가 있어 한차례 연기 끝에 전시회를 개최하게 되었다.

이미자 한국미술협회 옥천지부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도 소중한 작품을 출품해주신 회원들께 감사드린다. 이번 미술전이 코로나로 인해 각박하고 힘든 현실에 소소하나마 따뜻한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전시회는 충북문화재단 공모사업으로 개최되며 관람객 안전을 위해 개막행사를 최소화하였고 발열체크, 관람거리 유지 등 코로나19 예방 준칙 사항을 충실히 이행하고 있다.

 

이기운 기자 lgu9878@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기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