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WKBL PO 3팀→4팀으로 변경...시즌 개막은 10월 10일

기사승인 2020.06.29  10:29:18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WKBL)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WKBL 플레이오프가 다시 4강 체제로 바뀐다.

WKBL(한국여자농구연맹)은 29일 오전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달개비 컨퍼런스룸에서 제23기 제2차 임시총회 및 제7차 이사회를 열고 2020-2021시즌 경기 일정안, 플레이오프 방식 변경 등의 안건을 심의, 의결했다.

먼저, 이사회에서는 플레이오프 진행 방식을 변경했다. 종전에는 정규리그 2위와 3위가 플레이오프에서 맞붙고 플레이오프 승자가 1위와 챔피언결정전을 치르던 방식이었다. 다가오는 시즌에서는 정규리그 4위까지 플레이오프에 진출하여 1위와 4위, 2위와 3위가 각각 3전 2선승제로 플레이오프를 치른 후 승자 간에 5전 3선승제로 챔피언결정전이 진행된다. 

2020-2021시즌 개막일은 10월 10일로 확정했다. 개막전은 청주 KB스타즈와 아산 우리은행 위비가 청주에서 맞붙을 예정이다. 정규리그는 총 6라운드(팀당 30경기)로 진행되며 플레이오프와 챔피언결정전은 2월 27일부터 3월 15일까지로 예정돼 있다. 

1군 경기 당일 오프닝 경기 형식으로 열리던 퓨처스리그의 일정도 국제대회로 인한 휴식기 동안 팀당 5경기씩 1라운드로 진행된다. 

임시총회에서는 제24기 사업 계획 및 예산 보고의 건을 승인하고 우리은행 권광석 구단주의 회원 변경과 제일기획 김재산 단장의 이사 선임의 건을 의결했다. 또한 KEB하나은행 여자농구단의 구단명을 하나원큐 여자농구단으로 변경했다.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