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인천 신한은행 선수단, ‘코로나19’ 극복 위해 5백만원 기부

기사승인 2020.03.09  14:03:09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WKBL)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인천 신한은행 선수와 코칭스탭은 신한금융그룹이 지난 3월 3일부터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국민에게 힘을 주기 위해 4개월간 총 50억을 모으는 ‘호프 투게더(Hope Together) 캠페인’에 500만원을 선수단 이름으로 모아 동참하기로 했다.

‘호프 투게더(Hope Together) 캠페인’은 신한금융 모든 그룹사와 크라우딩펀드 플랫폼 와디즈의 소셜 기부 프로젝트를 통해 국민의 참여로 다시 건강한 대한민국이 될 수 있도록 힘을 모으자는 취지에서 3가지 컨셉으로 진행하는 캠페인이다. 먼저 의료진과 돌봄 공백에 노출된 소외계층 아동에게 생필품 KIT 및 Meal Box 등 일상생활 필수품을 지원하는 캠페인을 진행하고, 두번째로 자영업자 및 영세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한 캠페인을 진행할 것이다. 마지막으로 지역사회의 회복을 돕는 공모사업 방식의 CSR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선수단은 캠페인 진행 소식을 듣고 선수 개인적으로 캠페인에 참여하는 것을 넘어 선수단 이름으로 동참한다면, 비록 작은 힘이지만 코로나19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거라는 기대감에 선수 뿐 아니라 감독, 코치 그리고 지원스탭까지 전원 뜻을 모았다.

주장 이경은은  “코로나19로 인해 갑작스레 정규리그가 중단되는 등 선수들도 아쉬움이 많지만, ‘호프 투게더(Hope Together) 캠페인’ 소식을 듣고 500만원을 모아 캠페인에 동참하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많은 응원과 사랑을 주신 에스버드 팬 여러분에게 감사드리며, 더불어 본 캠페인에도 기회가 되면 함께 해 지금의 어려움을 다 함께 이겨 냈으면 합니다”고 밝혔다.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