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ND만 보임 : 특정 기자 기사면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무엇이든 물어보살 찐보살 오영주? 2020 나라운세에 "병원 바빠"

기사승인 2020.02.24  12:44:44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 캡처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무엇이든 물어보살' 찐보살 오영주가 관심인 가운데 찐보살 오영주가 연일 화제인 가운데 그가 방송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를 예언했다고 알려지면 관심 집중이다.

1월 27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는 2020년 신년 특집을 맞이해 찐보살 오영주가 등장해 2020년 나라 운세를 보았다.

이수근은 오영주에게 “국민이 조심해야 할 거 있느냐”고 묻자 “있다. 올해 운세를 봤었는데, 병원이 좀 많이 바쁘더라고요. 아플 일이 있으려나 봐요”라고 대답했다.

신종 바이러스에 대한 우려와 함께 “그것도 그렇고 화재. 대형 화재가 생길까 봐 걱정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좋은 것도 있다”며 “활발한 수출과 무역으로 경기를 회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을 전했다. 또 그는 “남북 관계도 개선되는 부분이 있지 않을까”라고 예언했다.

제작진은 우한 폐렴의 경각심이 부각되던 당시 상황을 의식한 듯 자막으로 ‘1월 3일 녹화한 내용이며 개인적인 의견’이라고 내보냈다.  

최근 중국 우한시에서 최초 발생한 폐렴 환자가 속출했다. 현재 중국에서는 사망자와 감염자가 급증하면서 ‘우한 폐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무서움이 증폭되고 있다.

한편 '무엇이든 물어보살'은 매주 월요일 밤 9시 50분 KBS Joy에서 방송된다.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