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최고참의 반성' 장재석, "안일했던 경기, 반성하겠다"

기사승인 2020.02.23  17:55:01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대한민국농구협회)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대표팀 최고참 장재석이 승리에 대한 기쁨을 반성으로 대신했다.

대한민국 남자농구 국가대표팀은 23일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태국과의 2021 FIBA(국제농구연맹) 아시아컵 조별 예선 A조 2차전에서 93-86으로 승리했다. 한국은 예선 2연승을 달리며 순항을 이어갔다.

경기 후 장재석은 "경기력에 대해서 선수들끼리 준비하는 자세부터 안일했던 것 같다. 무관중 경기도 있고 선수들이 안일했던 것에 대해서 죄송하게 생각한다. 최고참으로서 저부터 반성하도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무관중 경기에 대해서는 "선수들이 어제 아침에 비행기를 탄 것과, 무관중 경기라서 경기력이 안 나왔다고 하는 것은 당연히 핑계다. 그래도 선수들끼리 리바운드 이후 속공을 나가는 등 좋은 모습이 나왔어야 했는데 초반에 신이 나지 않았던 것은 사실이다. 선수들끼리 신나게 하자고 뛰자고 했는데 안 됐다. 몸이 무거웠던 것인지, 정신 상태가 안 됐던 것인지 잘 안됐다. 팬들이 오셔야 저희도 재밌고 신나게 할 수 있는 것은 맞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잠실학생=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