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2020시즌 K리그, 경기장 카메라 플랫폼 공사 완료

기사승인 2020.02.13  15:01:08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2020시즌부터 K리그가 더 현장감 있는 중계방송 구현을 선보인다.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은 2019년 7월부터 국내외 전문가를 섭외해 K리그 22개 경기장을 방문 실사하고, 같은 해 9월부터 12월까지 K리그 경기장 카메라 플랫폼 공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7개 경기장 카메라 위치 조정, 17개 경기장의 새로운 카메라 플랫폼 설치 등 전 경기장의 시공을 완료했다.

이번 공사는 현장감 있는 중계방송 구현을 위해 경기장 내 카메라 위치를 개선하고, 고정된 위치에 카메라 플랫폼을 설치함으로써 중계방송 제작 인력 편의 증대와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진행됐다.

또한 국가대표 경기 등 주요 경기에서만 사용했던 로우 트라이포드 3대를 도입해, 보다 실감 나는 앵글 구현이 가능해졌다.

예를 들어 부산구덕운동장의 경우 관중 이동 통로에 설치되어 있던 기존 메인 카메라 위치를 별도 카메라 플랫폼을 설치해 안전한 촬영 환경으로 개선했으며, 울산 문수경기장은 낮고 안정적인 앵글을 위해 카메라 위치를 조정하고, 안양종합운동장은 기존의 낮은 층고를 높여 카메라맨의 편의를 개선했다.

한편 이번 공사는 모든 과정을 구단 및 경기장 운영 주체와 합의하고 문화체육관광부 주최단체지원금을 활용하여 실시했다.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