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랜드리 부상 대체' 오리온, 새 외국선수로 올루 아숄루 영입

기사승인 2019.10.14  19:19:58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NLEX 구단 SNS)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프로농구 고양 오리온이 새 외국인 선수 올루 아숄루(31)를 영입한다.

오리온은 10일 부산 kt와 경기 도중 오른쪽 아킬레스건이 파열돼 팀 전력에서 제외된 마커스 랜드리 대신 아숄루를 영입, 19일 서울 SK와 경기부터 투입할 예정이다.

나이지리아 라고스에서 태어난 아숄루는 키 201㎝ 포워드로 미국 오레곤대를 나왔으며 스페인, 프랑스, 일본, 필리핀, 캐나다 리그 경험이 있는 선수다.

나이지리아와 캐나다 이중 국적을 보유한 그는 최근까지 필리핀 리그에서 뛰었으며 평균 22.6점에 10리바운드, 3어시스트의 성적을 냈다.

오리온은 16일 창원 LG와 경기에는 외국인 선수를 조던 하워드 한 명만 기용한다.

오리온 관계자는 "최근까지 필리핀 리그에서 경기를 뛴 선수라 경기 감각은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며 "메디컬 체크, 비자 발급 등의 절차를 거쳐야 경기 출전 시기가 정해질 것"이라고 밝혔다.

1승 3패를 기록 중인 오리온은 12일 울산 현대모비스와 경기에 랜드리 없이 외국인 선수를 하워드 한 명만 기용하고도 개막 후 3연패 사슬을 끊었다.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