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LCS] '코레아 끝내기 홈런' 휴스턴, 양키스와 연장 혈투 끝 2차전 승리

기사승인 2019.10.14  14:45:29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AP/연합뉴스)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휴스턴 애스트로스가 뉴욕 양키스를 연장 11회 끝내기 홈런으로 꺾고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휴스턴은 1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양키스와의 2019 MLB(메이저리그) ALCS(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 2차전에서 연장 11회말 카를로스 코레아의 결승 끝내기 홈런으로 3-2 역전승을 거뒀다. 홈에서 1승 1패를 기록한 휴스턴은 3차전부터 뉴욕 양키스타디움으로 장소를 옮겨 시리즈를 이어간다.

휴스턴은 선발투수 저스틴 벌렌더가 호투를 이어간 사이, 선취점을 올렸다.  2회 말 1사 1, 3루 기회에서 코레아가 상대 선발 제임스 팩스턴을 상대로 적시타를 터뜨렸다.

벌랜더는 4회에 첫 실점을 했다. 양키스 선두타자 DJ 르메이휴에게 볼넷을 허용한 뒤 애런 저지에게 역전 투런포를 허용했다. 그러나 벌렌더는 추가 실점을 기록하지 않고 위기를 넘겼다.

휴스턴 타선은 5회 동점을 만들었다. 조지 스프링어가 양키스 아담 오타비노를 상대로 좌월 솔로 동점 홈런을 때렸다. 2-2의 승부는 계속해서 이어졌다. 양 팀은 정규이닝에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경기는 연장전으로 이어졌다.

승패는 극적으로 갈렸다. 주인공은 코레아.

11회말 선두타자로 나서 양키스 J.A 햅의 초구를 공략했다. 타구는 포물선을 그리며 우측 담당을 넘어갔다. 휴스턴 선수들은 덕아웃에서 일제히 뛰어나와 극적인 승부를 즐겼다.

3차전은 16일 오전 5시 8분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다. 양키스는 루이스 세베리노, 휴스턴은 게릿 콜이 선발투수로 나선다.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