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세계의 벽 실감' 男 배구 대표팀, 벨기에전 셧아웃 패배...예선 3전 전패 마무리

기사승인 2019.08.12  14:33:25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FIVA>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남자배구 대표팀이 2020년 도쿄올림픽 세계예선에서 3전 전패로 물러났다.

대한민국 남자배구 국가대표팀은 12일(이하 한국시간) 네덜란드 로테르담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세계예선 B조 3차전 벨기에(세계 12위)와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0-3(25-27, 21-25, 24-26)으로 패배했다.한국은 네덜란드(15위)와 미국(2위)에 이어 벨기에전도 패배하며 세계의 높은 벽을 실감했다.

세계예선에서는 각 조 1위 팀만 도쿄올림픽 출전권을 확보한다. B조에선 3승을 기록한 미국이 조 1위로 올림픽 진출을 확정했다.

한국은 2020년 1월 도쿄올림픽 대륙예선에서 올림픽 본선 티켓에 도전한다. 대륙 예선엔 올림픽 출전 티켓이 1장 걸려있다.

대륙 예선 전망도 밝진 않다. 한국은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세계랭킹 톱 10에 진입한 강호 이란(8위)을 넘어야 한다. 이란은 E조에서 조 2위에 오르는 등 최근 좋은 행보를 계속해서 이어가고 있다.

이날 6개조 모든 경기가 마무리되면서 개최국 일본을 포함해 도쿄올림픽 출전권 7장의 주인이 가려졌다. A조 브라질(1위), C조 이탈리아(3위), D조 폴란드(4위), E조 러시아(5위), F조 아르헨티나(7위)가 3승으로 조 1위를 차지해 올림픽 출전권을 획득했다.

한국은 벨기에전에서 젊은 선수들 위주로 선수 기용을 했다. 주전 세터로 한선수(대한항공) 대신 황택의(KB손해보험)를 투입하는 등 경험을 쌓는데 주력했다. 허수봉(상무)은 20점을 올려 대표팀에서 유일하게 두 자리 득점을 기록했다.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ad37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